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김창현] "남북교류, 지자체가 쇄빙선 역할…실제 경협은 기업 몫"

by 정소슬 posted Feb 19,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남북교류, 지자체가 쇄빙선 역할…실제 경협은 기업 몫"

[연합뉴스] 송고시간 | 2019-02-19 07:38

김창현 울산시 남북교류협력단장 "북한과 신뢰구축 사업부터 펼쳐야"

 

 

 

AKR20190218110400057_02_i_P2.jpg

김창현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추진단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남북교류협력 과정에서 지방자치단체는 얼음을 깨는 쇄빙선 역할을 하고, 실제 경제협력은 기업이 해야 합니다."

 

김창현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추진단 공동단장은 19일 연합뉴스 인터뷰에서 "많은 기업이 북한과 경제협력을 할 수 있도록 상호 신뢰를 구축하는 사업을 활발하게 펼쳐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단장은 "북한과 서로 믿을 수 있는 교류를 진행하고 경제협력 단계로 갈 수 있도록 신뢰를 착실하게 쌓아가야 한다"며 "전면적인 경제협력이 당장 가능하지 않은 조건에서 노동자 등 민간 교류와 종묘장 지원사업 등을 중심으로 한 단계씩 나아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고 조언했다.

 

 

다음은 김 단장과 일문일답.

 

--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추진단은 무슨 역할을 하나.

 

▲ 판문점 시대를 맞아 지난해 11월 송철호 울산시장을 위원장으로 시의원, 공무원, 대북전문가, 각계각층 대표자로 망라한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가 구성됐다. 이 위원회에 다양한 안건 기획, 사업 조사와 발굴, 실제 사업을 추진하는 단위로 추진단을 뒀다.

 

추진단에는 다양한 대북사업을 진행했던 분들이 모여 열정적으로 토론하며 울산시의 남북교류사업 전망을 만들어가고 있다.

 

-- 울산시가 준비 중이거나 추진할 남북교류협력 사업은.

 

▲ 현재는 준비단계로 볼 수 있다. 지난해 관련 조례 제정과 기금 조성, 남북교류협력위원회와 남북교류협력추진단 등이 구성됐고 북한과 추진할 수 있는 사업을 연구, 토론하고 있다. 전면적인 경제협력이 당장 가능하지 않은 조건에서 노동자·축제·체육·문화 교류와 종묘장 지원사업 등을 중심으로 한 발자국씩 나아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본다.

 

-- 울산에서 그동안 이뤄진 남북교류는 어떤 것이 있었는지.

 

▲ 2005년 무렵 울산시는 전국 어느 도시보다도 선도적으로 북한과 교류하며 좋은 관계를 형성했다. 당시 우리겨레 하나되기 운동본부가 중심이 되어 울산상의 경제인들과 함께 평양 모란봉 지역에 모란봉 국수공장을 건립하기도 했다. 이명박 정부 들어서 그 관계가 끊어지고 이제 다시 시작하고 있다고 보면 된다. 지난해 평양과학기술대와 울산과학기술원(유니스트) 간 학술교류 협약, 북한 사진전, 남북경협 관련 토론회 등이 진행된 바 있다.

 

-- 울산과 원활한 협력이 가능한 북측 지역이 있다면.

 

▲ 울산과 가장 궁합이 맞는 지역은 청진이라고 본다. 인구 67만 함경북도 도청 소재지 청진은 북한 최대 항만공업 도시다. 유명한 김책제철소가 있고 중국 동북 3성의 물류가 모이는 물류 중심지이기도 하다.

 

바로 위에 나선특구가 있고 그 위에는 러시아 하산과 연결된다. 물론 아직 울산과 청진이 바로 만나 서로 의향을 타진하는 단계는 아니지만, 청진 입장에서도 울산 산업개발 노하우를 소중히 여길 것이라고 본다.

 

 PYH2019011812900005700_P4.jpg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2019년 1월 18일 울산시청 상황실에서 울산광역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가 열린 가운데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울산시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 지자체 차원의 남북교류협력 사업에 대한 방안은.

 

▲ 지방자치단체는 쇄빙선 역할을 하는 것이라고 본다. 얼음을 깨는 것이고 실제 경제협력은 기업이 맡아야 한다. 많은 기업이 북한과 경제협력을 할 수 있도록 상호 신뢰를 구축하는 사업을 활발하게 펼쳐야 한다는 것이다.

 

지방자치단체는 무엇보다 울산시민 속에서 평화, 공동번영, 통일의 마음을 모을 강연회, 토론회, 공청회 등 다양한 세미나를 개최해야 한다.

 

작지만 서로 믿을 수 있는 사업을 시작으로 남북교류를 진행하고 경제협력 단계로 갈 수 있도록 신뢰를 착실하게 쌓아가야 할 것이다. 필요하면 시가 직접 예산을 들여 북의 낙후된 농촌을 현대화하는 사업, 나무를 심는 사업, 콩기름이나 밀가루를 지원하는 사업을 할 수 있겠다. 그러나 큰 경협은 역시 기업의 안아야 할 몫이다. 교류 초기부터 기업과 시가 머리를 맞대고 함께 사업을 추진하는 슬기가 필요하다고 본다.

 

young@yna.co.kr

 

출처 : https://www.yna.co.kr/view/AKR20190218110400057?input=1195m

 

?

통일만이 미래다

Only Unification is the Future. / 우리의 소원은 통일, 꿈에도 소원은 통일... 그 스크랩입니다.

  1. 09
    Mar 2019
    11:30

    [짐 로저스] "北, 비핵화 의지 있어…3년 내 통일도 가능"

    짐 로저스 "北, 비핵화 의지 있어…3년 내 통일도 가능" [이데일리] 등록 2019-03-09 오전 12:10:00 | 수정 2019-03-09 오전 12:10:00 | 이재길 기자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이재길 기자] 세계적인 투자가 짐 로저스는 북한이 ...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2. 03
    Mar 2019
    14:41

    김정은, 트럼프에 말렸나 성급했나…비핵화 '허들'만 높아져

    김정은, 트럼프에 말렸나 성급했나…비핵화 '허들'만 높아져 [NEWSIS] 등록 2019-03-01 11:31:33 北 "제재해제" vs 美 "영변 만으론 안돼" 충돌 "영변, 불충분" 미사일·핵탄두·무기체계도 요구 트럼프, 김정은에 "100%를 가져오라"는 것 ...
    By정소슬 Reply0 Views5
    Read More
  3. 19
    Feb 2019
    11:50

    [김창현] "남북교류, 지자체가 쇄빙선 역할…실제 경협은 기업 몫"

    "남북교류, 지자체가 쇄빙선 역할…실제 경협은 기업 몫" [연합뉴스] 송고시간 | 2019-02-19 07:38 김창현 울산시 남북교류협력단장 "북한과 신뢰구축 사업부터 펼쳐야" 김창현 울산시 남북교류협력추진단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
    By정소슬 Reply0 Views6
    Read More
  4. 12
    Feb 2019
    09:47

    금강산에서 올해 첫 남북 민간교류…각계 대표단 213명 방북

    금강산에서 올해 첫 남북 민간교류…각계 대표단 213명 방북 [연합뉴스] 송고시간 | 2019-02-12 08:34 12∼13일 '새해맞이 연대모임' 개최…다양한 교류사업 제안 공동대표단 "혈맥 다시 잇자", "남북교류 대통로 열겠다" 발언하는 이창복 6....
    By정소슬 Reply0 Views5
    Read More
  5. 08
    Feb 2019
    20:04

    [2차 북미정상회담] 베트남 개혁이 북한에 주는 교훈

    "베트남 개혁이 북한에 주는 교훈" 전 세계은행 하노이 대표 [뉴시스] 등록 2019-02-08 11:15:39 지도자가 개혁 주도하고 정책 투명성·일관성 확보해야 【서울=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국정연설에서 2차 북미 정...
    By정소슬 Reply0 Views8
    Read More
  6. 08
    Feb 2019
    19:51

    [2차 북미정상회담] 경협 기대감에 건설사 들썩

    경협 기대감에 건설사 들썩…맏형 현대건설도 지원단 꾸렸다 [이코노미톡뉴스] 김종현 기자 | 승인 2019.02.08 17:09 ▲ <사진=연합뉴스>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오는 27~28일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열릴 예정인 가운데 어떤 합...
    By정소슬 Reply0 Views7
    Read More
  7. 22
    Jan 2019
    08:48

    [한반도 평화시대, 대구경북 프로젝트] 험난한 비핵화 로드

    [한반도 평화시대, 대구경북 프로젝트 .4] 험난한 비핵화 로드 [영남일보] 박종문기자윤관식기자 | 2019-01-22 “2차 북미정상회담서 ‘비핵화 vs 상응조치’ 구체적 로드맵 나와야” 강원 고성통일전망타워에서 바라본 금강산. 2008년 7월 이후...
    By정소슬 Reply0 Views13
    Read More
  8. 19
    Jan 2019
    09:50

    [서주석 국방부 차관] GP 철거 후 뚫린 좁은 오솔길, 머잖아 평화 순례길 되길

    GP 철거 후 뚫린 좁은 오솔길, 머잖아 평화 순례길 되길 [중앙선데이] 입력 2019.01.19 00:25 | 박신홍 기자 [박신홍의 人사이드] 서주석 국방부 차관 서주석 국방부 차관은 남북 군사합의를 둘러싼 논란을 의식한 듯 인터뷰 도중 ’확고한 ...
    By정소슬 Reply0 Views9
    Read More
  9. 29
    Dec 2018
    10:08

    남북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를 위한 착공식

    南 "철도공동체, 공동번영 견인"·北"철도협력 민족 의지에 달려" [the300]남북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를 위한 착공식 [머니투데이] 개성=공동취재단, 권다희 기자 |입력 : 2018.12.26 15:33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6일 판문역에서 열...
    By정소슬 Reply0 Views16
    Read More
  10. 13
    Aug 2018
    20:52

    민족작가연합, 남·북·해외 시인 203인 통일시집 '도보다리에서 울다 웃다' 출간

    판문점선언 기념 통일시집 '도보다리에서 울다 웃다' [연합뉴스] 송고시간 | 2018/08/13 18:08 민족작가연합, 남·북·해외 시인 203인 신작 통일시 모아 출간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국내 문인단체 민족작가연합이 4·27 판문점...
    By정소슬 Reply0 Views6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