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최신림 여덟 번째 시집 ‘슬픈 한강’

by 정소슬 posted Oct 21, 2020

최신림 시인 여덟 번째 시집 ‘슬픈 한강’…그렇게 흐르는 인생

[전북도민일보]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10.21 18:22

 

 

 

 

 k002633909_1.jpg

 

 

“마음이 흡족할 때까지/ 날카로운 펜을 들어/ 안타까웠던 이야기를/ 허공에 썼다가/ 미래에서 지웁니다.// 오늘도 한 줄의 역사를/ 날카로운 펜으로/ 한 자 한 자씩 파 내려갑니다.”

 

최신림 시인이 적은 ‘서시’를 통해 시인으로서 살아가고 있는 한 남자의 결연한 의지를 엿보게 된다.

 

엉덩이가 무겁게 의자에 앉아 매일 매일 시를 쓴다는 각오로 펴낸 시집이 벌써 여덟 번째다. 시집 ‘슬픈 한강(좋은땅·1만원)’에는 잠 못 이룬채 고독과 그리움으로 타들어갔던 시인의 시간이 깊게 새겨져 있다.

 

총 5부로 구성된 시집은 ‘슬픈 한강’, ‘바람의 詩’, ‘우울한 연인’, ‘정독하는 채석강’, ‘바다를 가두다’로 갈래를 타고 있다.

 

“태양보다 더 독한 술/ 노을과 함께 저어/ 꿈틀꿈틀 떠다니는 하루를/ 입에 털어 넣어/ 꿀꺽 삼켜버리는 시간이다”「술시」

 

술시와 함께 그렇게 인생의 시간도 흐른다. 시인은 아버지 나이가 되어서 아버지와 똑같은 자신의 모습에 인생을 깨닫고, 정읍천변으로 태풍이 지나가는 오후에는 활처럼 구부려진 갈대처럼 혹독한 자연의 시간을 배운다. 이십대 청춘을 보냈던 폐허가 된 법당에서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 헤메는가 하면, 밤바다 어둠을 밝혀주는 등대에서 거친 삶의 지표를 찾는다.

 

최 시인은 정읍 출생으로 1998년 월간 ‘문예사조’를 통해 등단했다. 시집으로 ‘홀로 가는 길’, ‘바람이 보인다’, ‘어울리지 않는 듯한 어우러짐’, ‘내장산이 나를 오라 손짓하네’, ‘오래된 항아리’, ‘구름 그리고 바람’, ‘워낭소리’를 출간했다.

 

김미진 기자

 

출처 : http://www.dom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14101

 

?

시시콜콜, 혹은 시끌시끌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23
    Oct 2020
    14:06

    강대식 두 번째 시집 '별목련'

    신간 - 별목련 [충북일보] 미디어전략팀 기자cbnews365@naver.com | 웹출고시간2020.10.22 10:44:07 | 최종수정2020.10.22 10:44:07 강대식 지음 / 일광 / 190쪽 청주에서 사진작가, 수필가, 시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강대식씨의 시집 '별목련'이 출간됐다. 시...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2. 21
    Oct 2020
    21:13

    최신림 여덟 번째 시집 ‘슬픈 한강’

    최신림 시인 여덟 번째 시집 ‘슬픈 한강’…그렇게 흐르는 인생 [전북도민일보]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10.21 18:22 “마음이 흡족할 때까지/ 날카로운 펜을 들어/ 안타까웠던 이야기를/ 허공에 썼다가/ 미래에서 지웁니다.// 오늘도 한 줄의 역사를/ 날카로운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3. 21
    Oct 2020
    21:03

    정성수 어린이들을 위한 효 동화 ‘쇠바우 용바우 금바우’

    효심과 우애 돋보이는 동화책 출간 화제 [전민일보]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10.21 17:17 정성수 시인 어린이들을 위한 효 동화 ‘쇠바우 용바우 금바우’ 부모를 공경하는 마음이 느슨해 진 요즘 같은 세태에 큰 울림 부모를 공경하는 마음이 느슨해진 요즘 효...
    By정소슬 Reply0 Views0
    Read More
  4. 21
    Oct 2020
    20:56

    곽도경 시화집 ‘오월의 바람’

    가을에 시 한편 오월의 바람 [대구일보] 입력 : 2020-10-21 06:00:00 최종 수정 : 2020-10-21 06:00 | 서충환 가을이면 누구나 시인이 된다. 사춘기 시절 가슴 속에 품었던 시인의 꿈을 이 가을 다시 한 번 살포시 끄집어내 보자. 어느 결에 우리 곁에 온 이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5. 21
    Oct 2020
    20:36

    박재홍 새 시집 '노동의 꽃'

    박재홍 시인, 시집 '노동의 꽃' 출간 [디트news24] 지상현 기자 | 승인 2020.10.21 15:25 다방면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박재홍 시인이 시집 '노동의 꽃(시산맥)'을 출간했다고 21일 밝혔다. 박 시인은 책 서문에서 "노동의 꽃이 아름답지는 않다. 많은 ...
    By정소슬 Reply0 Views6
    Read More
  6. 21
    Oct 2020
    20:26

    노세웅 두 번째 저서 ‘아마존의 나그네’

    노세웅 시인 ‘아마존의 나그네’ 발간 [미주 한국일보] ]2020-10-20 (화) 정영희 기자 ▶ 첫 시집 이후 8년 만의 작품집…“금혼식 기념으로” 노세웅 시인이 자신의 두 번째 저서 ‘아마존의 나그네’를 보여주고 있다. 노세웅 시인(페어팩스, VA 거주)이 두 번째 작...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7. 21
    Oct 2020
    20:13

    손준식 첫 시집 `어느 민들레의 삶`

    손준식 시인, 첫 시집 `어느 민들레의 삶` 발간 [경북신문] 지우현 기자 / uhyeon6529@daum.net 입력: 2020/10/20 16:32 [경북신문=지우현기자] 손준식 시인이 생애 첫 시집 '어느 민들레의 삶'(대한)을 펴냈다. 아름다운 삶의 여정을 190페이지로 담아낸 시집...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8. 20
    Oct 2020
    10:37

    유진목 세 번째 시집 '작가의 탄생'

    [신간] 『작가의 탄생』 [독서신문] 송석주 기자 | 승인 2020.10.20 10:03 두권의 시집 『연애의 책』과 『식물원』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시 세계를 보여 준 유진목 시인의 신작 시집이 출간됐다. 만약에 세상을 삶과 죽음이 뒤엉킨 공간이라고 말할 수 있다면...
    By정소슬 Reply0 Views4
    Read More
  9. 20
    Oct 2020
    10:23

    이완우 첫 시집 ‘밥 먹어라’

    이완우 시인의 첫 시집 ‘밥 먹어라’ 출간 [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입력 2020.10.20 08:43 | 수정 2020.10.20 08:44| 고향 풍경이 스며든 어머니의 지고지순한 사랑을 아름다운 동심으로 묘사해 진한 감동 우려냈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한국문학세...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10. 20
    Oct 2020
    10:10

    혜성스님 10‧27 법난 고발 시집 ‘군화에 짓밟힌 법당’

    짓밟힌 수행자가 시로 전한 법난의 참상 [법보신문] 심정섭 전문위원 | 승인 2020.10.19 14:24 | 호수 1557 ‘군화에 짓밟힌 법당–10‧27 법난 40주년 시집’ / 혜성 스님 지음 / 동쪽나라 “(…) 나를 마치 돌덩이 쇳덩어리로 알고 치고 또 족친다/ 살지 못하도록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95 Next
/ 395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