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김순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by 정소슬 posted Sep 17, 2020

김순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발간

[제주의소리] 김찬우 기자 (kcw@jejusori.net) | 승인 2020.09.17 10:35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 127쪽 / 새미 / 1만2000원

 

 

 

320200_325880_3343.jpg

 

 

김순란 시인이 2018년 첫 시집에 이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새미)를 발간했다.

 

시집은 △섬에 부는 바람 △서둘지 마라 △부탁이 있어 △앞선 편지 등 4부로 구성됐다.

 

새 책에 담긴 72여편의 작품을 통해 시인의 시적 고뇌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김순란은 인간의 야수성과 비생명성 앞에 인간 의지가 얼마나 무력한가를 눈치로 드러낸다. 광기의 시대를 견뎌내야만 했던 짐작으로 알 수밖에 없는 비인간화가 심화된 부조리한 현실을 나타내기도 한다.

 

 

     할아버지 제삿날

     김순란

     

     순경 모자만 보아도

     파르르 떨면서 헛기침하시던 할머니

     

     산에서 내려오는 배낭 짊어진 사람만 보아도

     후다닥 숨기 바쁜 우리 고모

     

     입사시험 자신 있게 봤다는데

     최종 면접에서 늘 떨어지기만 했다는 우리 삼촌

     

     제삿날 모여든 친척들은

     눈으로만 하는 이야기들이 있었다

     

     이제

     모두 돌아가시고

     

     눈치로

     짐작으로

     지켜본 손꼽은 날들

     

     우리 아버지

     할머니 배 속에 있을 때

     옆집 배 빌려 타고 떠나셨다는 할아버지

     

     할머니 누우신 옆 헛무덤 가에

     찔레꽃 향기

     하얗다

 

김순란은 작가의 말을 통해 “지난 이야기는 몰라야 하고 무엇을 숨기려 했는지 이제는 알아야겠다. 잊혀가는 것들을 찾아봐야겠다. 소소한 이야기부터 되새김질하면서 하나하나 풀어가야겠다”고 말한다.

 

양영길 문학평론가는 작품 해설에서 “김순란 시인의 시 행간에는 ‘작은 빛의 반려’가 있다. 촛불이라는 침묵하고 있는 존재의 신음소리를 들으면서 자신을 찾는 외로운 몽상을 하고 있다”고 소개한다.

 

김순란은 제주 해녀의 딸로 태어나 2015년 <문학광장> 신인상으로 등단했다. 2018년 첫 시집 <순데기>를 펴냈으며, 현재 ‘돌과바람 문학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127쪽, 새미, 1만2000원.

 

출처 : http://www.jejusori.net/news/articleView.html?idxno=320200

 

?

시시콜콜, 혹은 시끌시끌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18
    Sep 2020
    22:11

    유기택 다섯 번째 시집 ‘호주머니 속 명랑’

    과거 반추하는 짧은 시구절 [강원도민일보] 기자명 김진형 | 입력 2020.09.18 | 지면 21면 인제 출신 유기택 시집 ‘호주머니 속 명랑’ 인제 출신 유기택 시인의 다섯번째 시집‘호주머니 속 명랑’은 철저히 자기고백적이다.“사는 건 순전히 죗값이다”고 말하는 ...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2. 18
    Sep 2020
    21:52

    권주열 네 번째 시집 ‘처음은 처음을 반복한다’

    ‘언어’와 ‘말’에 대한 사유로 현실 인식 권주열 시인 네 번째 시집 ‘처음은 처음을 반복한다’ [울산매일] 고은정 | 승인 2020.09.17 22:30 권주열 시인이 네 번째 시집 ‘처음은 처음을 반복한다’(파란)를 선보였다. 이번 시집에서 시인은 사물이나 풍경을 재현...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3. 18
    Sep 2020
    21:40

    전경섭 두 번째 시집 ‘사는 이유가 그대라서’

    <화재의 책> 사는 이유가 그대라서 매 순간 느꼈던 그리움과 사랑 전경섭 지음 [경상매일] 유병탁 기자 / yu1697@naver.com입력 : 2020년 09월 17일 [경상매일신문=유병탁기자]포항 전경섭(41) 시인은 지난 1일, '이별을 더하다' 에 이어 신작 ‘사는 이유가 그...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4. 18
    Sep 2020
    21:30

    최대웅 시집 '뻘 꽃'

    ′뻘꽃′이라고 하는 시적 상상의 꽃 [새전북신문] 기사 작성: 이종근 - 2020년 09월 17일 14시55분 '뻘꽃(지은이 최대웅, 출판 김영북스)'은 전남 고흥이 고향인 시인은 20대 초반인 1980년대 초에 소록도 신생리에 있는 갯벌에 놀러갔다가 갯벌에 찍히는 발도...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5. 17
    Sep 2020
    12:31

    김순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김순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발간 [제주의소리] 김찬우 기자 (kcw@jejusori.net) | 승인 2020.09.17 10:35 고인돌 같은 핑계일지라도 / 127쪽 / 새미 / 1만2000원 김순란 시인이 2018년 첫 시집에 이은 두 번째 시집 《고인돌 같은 핑계일...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6. 17
    Sep 2020
    11:52

    마종기 신작 시집 '천사의 탄식'

    [신간] 천사의 탄식 [연합뉴스] 송고시간2020-09-17 10:08 | 이승우 기자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 천사의 탄식 = '움직이고 숨 쉬는 것만이 사는 게 아니다/ 나이 들수록 놀랍게 너그러운 날들 많아지고/ 쉬어갈 나무 그늘이 한 아름씩 늘어난다/ 나...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7. 17
    Sep 2020
    11:30

    김상렬 첫 시집 ‘푸른 왕관’

    "코로나가 시(詩)에 몰두하게 만들었다" [쿠키뉴스] 오명규 / 기사승인 : 2020-09-16 17:29:38 소설 '사도' 김상렬 작가, 첫 시집 ‘푸른 왕관’ 출간 [공주=쿠키뉴스] 오명규 기자 = 소설 ‘사도’의 김상렬 작가(사진)가 최근 코로나19에 지친 영혼을 위로하는 ...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8. 17
    Sep 2020
    11:18

    김네잎 첫 시집 '우리는 남남이 되자고 포옹을 했다'

    곁에 앉은 일상을 새롭게 바라보는 힘 김네잎 시인의 “우리는 남남이 되자고 포옹을 했다” [뉴스페이퍼] 한송희 기자 | 승인 2020.09.16 11:22 ‘낯설게 쓰기’의 강수로 불리는 김네잎 시인의 시집이 출간되었다. 그의 시집 “우리는 남남이 되자고 포옹을 했다”...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9. 17
    Sep 2020
    11:00

    이수경 새 동시집 '괜찮아 너는 너야'

    괜찮아 너는 너야 [불교신문] 허정철 기자 | 승인 2020.09.14 09:39 | 호수 3614 이수경 지음 / 장준영 그림 / 책고래 “복도 걷는데/ 삼 반 선생님이/ 나를 /‘얘!’ 하고/ 부르셨다// 옆에 계시던 /일 반 선생님은/‘준영아!’ /하고/ 부르셨고 // 난 앞으로 일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10. 16
    Sep 2020
    09:24

    박애순 첫 시집 '향기에서 향기에로 가기까지는'

    〔새로나온 책〕『향기에서 향기에로』(박애순 시인/비전북하우스) [업코리아]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09.16 06:43 박애순 시인의 신앙과 삶의 향기가 시(詩) 곳곳에 배어 있어 육아일기와 일상의 기록들을 통해 더 많은 이야기를 쓰게 되는 계기로 이어갈 ...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85 Next
/ 385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