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최재선 다섯 번째 시집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

by 정소슬 posted Feb 26,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일장신대 최재선 교수, 다섯 번째 시집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 출간

[교수신문] 승인 2020.02.25 16:54

 

 

 

 

k192637214_1.jpg

 

 

한일장신대학교 최재선 교수(교양학과)가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인간과문학사, 15,000원)을 출간했다. 『내 맘 어딘가의 그대에게』에 이어 두 번째 쓴 戀詩 모음집이자 다섯 번째 펴낸 시집이다. 「그대 있는가」를 비롯해 총 140편 시를 실었다.

 

    강은 제 혼자 흐르는 게 아니라

    별뿐만 아니라 바람까지 껴안고

    넓고 깊은 바다로 함께 가거늘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

     

    「그대 있는가」 가운데 일부

 

강기옥 시인(원간 아트앤시. 계간 가온문학 주간)은 이 시집에 대해 이렇게 평설했다. “시인은 끝없이 시를 쓰고 독자는 즐겨 시를 읽는다. 신앙의 진실을 일관되게 추구하여 독자와 함께 카타르시스를 경험하고자 하는 영성의 추구가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에 대한 결론이자 답이다. 구구절절 신앙인의 간절한 음색이 그의 시 세계를 판별할 수 있기에 자신 있게 ‘서정적 신앙시인’으로 귀결한다.”

 

최재선 교수 작품집으로 시집 『잠의 뿌리』, 『마른 풀잎』, 『내 맘 어딘가의 그대에게』, 『첫눈의 끝말』, 수필집 『이 눈과 이 다리, 이제 제 것이 아닙니다』, 『무릎에 새기다』, 『아픔을 경영하다』, 『흔들림에 기대어』가 있다. 해양문학상, 올해의 시인상, 청양문학상, 경북일보 문학대전 수필상을 받았다. 현재 계간 ‘에세이문예’에 학교 현장에서 학생들과 겪은 일을 수필로 풀어 연재하고 있다.

 

출처 : http://www.kyosu.net/news/articleView.html?idxno=48511

 

?

시시콜콜, 혹은 시끌시끌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27
    Feb 2020
    19:27

    [신현수 한국작가회의 사무총장] "어려운 문인의 길…포기 않도록 도와야죠"

    [문화인터뷰] 신현수 한국작가회의 사무총장 "어려운 문인의 길…포기 않도록 도와야죠" [인천일보] 장지혜 | 승인 2020.02.27 시집 7집 낸 시인·고교 국어교사 창립 46년만에 최초 직선제 당선 문인 권익·저작권 보호 등 목소리 정부 지원 등 통해 생계유지 최...
    By정소슬 Reply0 Views0
    Read More
  2. 26
    Feb 2020
    18:46

    윤석진 첫 시집 ‘내 시간의 풍경’

    방황과 부침의 시간들에 대한 성찰 윤석진 시인 등단 30여 년만에 첫 시집 펴내 [광남일보] 입력 : 2020. 02.26(수) 18:07 | 고선주 기자 rainidea@gwangnam.co.kr ‘내 시간의 풍경’ 전남 곡성 출생 윤석진 시인이 등단 30여 년만에 첫 시집 ‘내 시간의 풍경’...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3. 26
    Feb 2020
    07:58

    안웅 첫 시집 '그늘 속의 그늘'

    성찰하는 인간, 그 단단한 내면의 위대함 [경남도민일보] 이서후 기자 (who@idomin.com) | 2020년 02월 26일 수요일 1993년 등단 후 처음 낸 시집 30년 가까이 다듬은 주옥 77수 이런 시인의 시집일수록 애착이 간다. 안웅 시인의 첫 시집 <그늘 속의 그늘>(도...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4. 26
    Feb 2020
    07:40

    강미옥 두 번째 사진시집 ‘바람의 무늬’

    강미옥 시인 사진시집 ‘바람의 무늬’ 출간 [경남일보] 박성민 | 승인 2020.02.25 14:49 출판사 투데이 북스는 강미옥 시인의 사진시집 ‘바람의 무늬’가 출간됐다고 25일 밝혔다. ‘바람의 무늬’ 이미지와 시가 한몸이 되어 바로 가슴에 와닿게 구성되어 있다. ...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5. 26
    Feb 2020
    07:22

    최재선 다섯 번째 시집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

    한일장신대 최재선 교수, 다섯 번째 시집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 출간 [교수신문] 승인 2020.02.25 16:54 한일장신대학교 최재선 교수(교양학과)가 『그대 강같이 흘러줄 이 있는가』(인간과문학사, 15,000원)을 출간했다. 『내 맘 어딘가의 그대에게...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6. 25
    Feb 2020
    11:03

    손택수 다섯 번째 시집 '붉은 빛이 여전합니까'

    한결 여유로워진 ‘무구함’ 손택수 다섯번째 시집 [경기신문] 정민수 기자 | 승인 2020.02.24 18:53 무겁게 보던 삶 가벼운 시선으로 변화하는 시인의 시세계 느껴져 붉은 빛이 여전합니까 / 손택수 / 창비 / 132쪽 / 8천100원 한 시인의 시세계를 한마디로 규...
    By정소슬 Reply0 Views0
    Read More
  7. 24
    Feb 2020
    19:43

    이삼례 시집 ‘손을 쥐었다 놓으면’

    [화제의 책|자유의 힘을 들려주는 ‘손을 쥐었다 놓으면’ [스포츠경향] 엄민용 기자 margeul@kyunghyang.com | 입력 : 2020.02.24 14:57 . 시집 ‘손을 쥐었다 놓으면’(시인)을 펴낸 이삼례는 미얀마의 큰작가 티삿니와 닮았다. 티삿니가 집도 없고 아내도 없고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8. 24
    Feb 2020
    19:19

    박태일 새 시집 ‘시살이 배움살이’

    스승에 바치는 보은 문집 한정호·김봉희 경남대 교수, 박태일 교수 정년 기념 ‘시살이 배움살이’ 출간 [경남신문] 기사입력 : 2020-02-24 07:51:13 박태일 경남대 국문과 교수는 지역에서 유명 시인이자 문학평론가, 지역문학연구가로 40년 동안 활동해왔다. ...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9. 23
    Feb 2020
    12:30

    백대현 시집 '사랑하니까'

    [신간도서] 백대현 작가의 《사랑하니까》 “사랑을 경험하는 것이 인생이다” [한국강사신문] 정형권 기자 | 승인 2020.02.22 15:38 [한국강사신문 정형권 기자] 도서출판 정기획에서 백대현 시인의 시집 《사랑하니까》를 최근 출간했다. 예고 없이 찾아오는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10. 22
    Feb 2020
    13:04

    강순 두 번째 시집 ‘즐거운 오렌지가 되는 법’

    [시인의 집] 당신에게 선택되지 않을 권리 [머니투데이] 김정수 시인, 2020.02.22 07:00 <202> 강순 시인 ‘즐거운 오렌지가 되는 법’ 1998년 ‘현대문학’으로 등단한 강순(1969~ ) 시인의 두 번째 시집 ‘즐거운 오렌지가 되는 법’은 사랑하는 사람과의 예기치 ...
    By정소슬 Reply0 Views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33 Next
/ 333

Recent Articles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