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조우연 첫 시집 ‘폭우반점’

by 정소슬 posted Feb 12,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삶을 녹여낸 詩語…생의 풍상 고스란히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 승인 2020.02.11 16:56

 

조우연 시인 첫 시집 ‘폭우반점’ 출간

 

 

 

 634160_268654_5553.jpg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조우연 시인이 2016년 ‘충북작가’ 신인상을 수상하고 작품 활동을 시작한 이래 첫 번째 시집 ‘폭우반점’(문학의전당 시인선/9천원)을 출간했다.

 

조 시인의 첫 시집 ‘폭우반점’은 ‘분열’을 통해 자기에게 당도한 ‘세계’를 인지하는 방식을 시라는 형식을 빌려 펼쳐낸다.

 

시와 삶이 엮이는 궤도 속에서 시인은 자신을 이루고 있는 인물들의 상처를 보듬고, 외로운 시간을 꿰매며 한 발씩 나아간다. 한 개인의 서사가 아니라, 이 시대를 살아가는 자들의 이야기로 확장되고, 더 나아가 이 세계가 갖고 있는 통증에 대한 이야기로 넓혀나간다.

 

시집은 전체 3부로 구성돼 있다. 제1부에서 표제목인 ‘폭우반점(暴雨飯店)’을 비롯해 시인의 이름을 시 제목으로 쓴 ‘조우연’, ‘조우연 아버지’, ‘자전거를 타고 굴렀어’ 등 제목만으로 시가 담고 있는 이야기를 상상할 수 있는 작품들이 들어 있다. 제2부에는 ‘약국(藥國)’, ‘나무의 무릎’, ‘진양조 해금 산조’ 등이 들어 있으며 제3부에서는 ‘밥’, ‘이녁’, ‘엄마’, ‘이사’, ‘철밥통 밥그릇’ 등 시인의 일상을 엿볼 수 있는 작품들이 담겨 있다.

 

시집에 대해 해설을 쓴 신종호 시인은 “시집 ‘폭우반점’에 실린 시편들의 기저(基底)는 우울이라는 씨실과 냉소라는 날실로 짠 직물(織物)에 운명과 자유, 필연과 우연, 원본과 표절, 주연과 조연 등 상반된 두 계열의 의미조각을 덧대고 꿰맨 패치워크(patchwork)의 형태를 보인다”며 “이러한 구조가 ‘자화상’이라는 틀로 구축되면서 시인의 경험과 사유가 다양한 의미로 변주된다는 것이 시인의 시편들이 갖고 있는 특징”이라고 말한다.

 

덧붙여 신 시인은 “시인의 작품이 ‘자화상’이라는 액자 속에서 완성될 수 있었던 것은 결핍을 부끄러워하지 않고 맞대었기 때문”이라며 “시인은 그것을 봉합하는 언어를 구사하며 단절된 것들의 연결에 성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집 ‘폭우반점’은 갑작스러운 비 소식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피골이 상접한 갈비뼈 두 가락을 빼들고!’를 외치며 자신에게로 당도한 것들과의 대결을 두려워하지 않는 시인의 정서가 고스란히 담겨 있다.

 

함기석 시인은 추천사에서 “‘폭우반점’을 펼치면 엄마의 울음이 해금가락을 타고 빗물처럼 흘러나온다. 북풍에 흔들리는 마른 갈잎소리도 들리고 세상의 칼질을 온몸으로 받아 나이테를 만드는 도마의 숨소리도 들린다. 눈먼 노인의 눈동자에 스민 비애의 하늘, 안개 낀 숲의 비탈에서 홀로 천장(天葬)을 치르는 나무도 보인다”며 “이 모두가 시인 특유의 음(音)과 색(色)으로 변주된 생의 풍상(風霜)들이다. 그녀는 독특한 감각과 상상으로 고통으로 점철된 이 눈물의 세계를 놀이공간으로 변전시킨다. 관습적 사고에 길들여진 통념과 인식의 알을 깬다”고 썼다.

 

시 속에서 시인은 몸에 새겨진 비애의 문신들을 유머와 농담으로 풀어내는 감각파 리얼리스트를 담았다. 까불까불 아픈 기억과 놀고 말과 노는 들장미 소녀 캔디도 등장한다.

 

조 시인은 첫 시집을 통해 “새들이 그러하듯이 몸을 못 삼아 붙잡고 살아온 그림자를 이제 놓아주려 한다”고 말한다. 시인은 충북 충주에서 태어나 초등학교 교사로 재직 중이며 충북작가회의 회원, ‘시천’ 동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충청매일 CCDN

 

출처 : http://www.ccdn.co.kr/news/articleView.html?idxno=634160#09SX

 

?

시시콜콜, 혹은 시끌시끌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14
    Feb 2020
    14:41

    김시철 열아홉 번째 시집 `어머니'

    [책]아흔 인생 함께한 時 내려놓으며 당신께 올리는 글 김시철 시인 `어머니' 상재 [강원일보] 2020-2-14 (금) 20면 - 오석기 기자 ◇김시철 시인 (강원일보DB) 19번째 시집 펴내며 `시업 끝낸다' 선언 오로지 시인으로만 살아온 삶 돌아보며 6·25전쟁으로 70년...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2. 14
    Feb 2020
    14:28

    조석구 새 시집 '끝없는 아리아'

    [저자 인터뷰]2년만에 시집 '끝없는 아리아' 출간한 조석구 시인 모든 만남뒤엔 헤어짐이… 이 또한 아름다운 숙명이어라 [경인일보] 김종찬 기자 | 발행일 2020-02-14 제13면 ●/임열수기자 pplys@kyeongin.com 자유주의적 시선 담긴 164편 일상 소소함 속 연륜...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3. 14
    Feb 2020
    14:15

    염창권 세 번째 시집 ‘한밤의 우편취급소’

    독창적 시어로 삶의 기억들 반추 염창권 세번째 시집 ‘한밤의 우편취급소’ 펴내 [광남일보] 입력 : 2020. 02.13(목) 21:45 | 고선주 기자 rainidea@gwangnam.co.kr 대학에 재직하며 틈틈이 창작활동을 펼치고 있는 염창권 시인이 지난해 시조집 ‘마음의 음력’...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4. 14
    Feb 2020
    14:04

    김시종 43번째 시집 `성에 낀 아침`

    중진 김시종 시인, 43번째 시집 `성에 낀 아침`시·에세이 선봬 [경북신문] 봉종기 기자 / kbsm 입력 : 2020년 02월 13일 [경북신문=봉종기기자] 소멸해 가는 연약한 것들을 시어로 되살려 영원한 생명을 부여하는 언어의 조율사, 중진 김시종 시인이 43번째 시...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5. 14
    Feb 2020
    13:50

    강상돈 시조 시집 ‘화전 터 뻐꾸기’

    짧은 시 속 시인의 삶을 엿보다 [제주新보]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2.13 화전 터 뻐꾸기, 강상돈 제주에서 왕성한 작품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강상돈 시인이 최근 시집 ‘화전 터 뻐꾸기’를 냈다. 강 시인은 직장 때문에 제주시내 도심에서 살고 있지만 차...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6. 14
    Feb 2020
    13:39

    김영란 시조 시집 ‘몸 파는 여자’

    규칙 속에서 자유 찾는 시조시가 주는 매력 [제주신보] 승인 2020.02.13 몸 파는 여자, 김영란 (“몸 삽써 몸 삽써 단돈 오천 원” 이건 또 뭔 말인가 미궁으로 빠진 건가 환상의 섬이란 말 이래서 나온 건가 대놓고 몸 사라니 그것도 달랑 오천 원에…은근한 원...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7. 14
    Feb 2020
    11:03

    이승규 다섯 번째 시집 ‘작은 시선’

    바른북스 개인출판사, 이승규 작가의 다섯 번째 시집 ‘작은 시선’ 출간 [베리타스알파]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2.13 13:45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바른북스 개인출판사는 이승규 작가의 다섯 번째 시집 ‘작은 시(詩)선’을 출간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8. 13
    Feb 2020
    11:25

    호월(재미 과학자 장일욱 박사) 시집 '시 나무 접목'

    재미동포 과학자 장일욱, 시집 '시 나무 접목' 발간 [연합뉴스] 송고시간2020-02-13 10:43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내 본향은 별이다/ 태고에 반짝이는 별이/ 고온 고압인 자신의 내부에서/ 수소 영양분으로 내 몸의 구성 원소를 형성했고/ 오랜 후에 ...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9. 12
    Feb 2020
    19:45

    이봉환 제5시집 ‘응강’

    "남도 언어로 ‘삶’ 잔잔하게 펼쳐보이는 데 주력" 제5시집 ‘응강’ 펴낸 교사 시인 이봉환 자연에 순응 변화 추구 삶과 풍경 사실 그대로 표현 처음과 마지막에 같은 시 배치 독특…교육시집 예정 [광남일보] 입력 : 2020. 02.12(수) 18:05 | 고선주 기자 rainid...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10. 12
    Feb 2020
    19:29

    조우연 첫 시집 ‘폭우반점’

    삶을 녹여낸 詩語…생의 풍상 고스란히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 승인 2020.02.11 16:56 조우연 시인 첫 시집 ‘폭우반점’ 출간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조우연 시인이 2016년 ‘충북작가’ 신인상을 수상하고 작품 활동을 시작한 이래 첫 번째 시집 ‘폭우반점’(...
    By정소슬 Reply0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5 Next
/ 325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