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김순이 새 시집 '제주야행'

by 정소슬 posted Jun 26,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김순이 마음속에 언제나 살아있을 ‘서정’

[제주의소리] 한형진 기자 (cooldead@naver.com) | 승인 2019.06.24 16:47

신작 시집 ‘제주야행’ 발간...“고통과 슬픔 통해 희망과 기쁨 양각”

 

 

 

K042635920_f.jpg

 

 

제주 작가 김순이가 새 시집 《제주야행》(황금알)을 펴냈다.

 

새 책에서는 ▲제주바다는 소리쳐 올 때 아름답다 ▲기다려주지 않는 시간을 향하여 ▲미친 사랑의 노래 ▲초원의 의자 ▲오름에 피는 꽃까지 5부에 걸쳐 시 50편을 실었다.

 

글 속에는 퇴직하고 나서 성산읍 난산리로 거주지를 옮겨 “자연과 더불어 꽃을 가꾸며 마음껏 책과 벗하며 지내는” 삶의 여유가 잘 묻어난다.

 

교래리 들판, 화사한 수선화, 야생란과 산수국, 선작지왓과 송당리, 마라도와 한라산, 그리고 오름까지. 시인은 시시각각 바뀌는 자연에 대해 서정적인 인상을 밝힌다. 더불어 자기 안에 살아 숨 쉬는 그리움과 애틋함, 그리고 쓸쓸함을 글 속에 내보낸다. 1946년생, 이제는 황혼으로 가는 버스도 서서히 종점으로 향하는 상황에서, 변치 않는 시인 감성은 반갑게 느껴진다.

 

 

    한라산2

    김순이

     

    너에게로 갈 때는

     맨발로 간다

     

    가슴속에 가득 찬 것

     버리고 간다

     

    세상의 번거로움

     벗어놓고 간다

     

    돌아오지 못할 길

     가듯이 간다

     

    그리운 님

     만나러 가듯이 간다

     

     

    길가에 서 있는 그대를 보았지

     김순이

     

    길가에 서 있는 그대를 보았지

     파란 신호등 켜지길 기다리며

     서 있는 그대

     광고전단 붙였다 떼인 자국으로 얼룩진

     도시의 전신주처럼 허름해 보였다

     한때 내 사랑이었던 그대

     주름이 풀린 바지 축 처진 어깨를 보며

     곳곳에서 저렇듯 빨간 신호등에 발이 묶여

     그대 삶이 고단하였구나

     우산도 없이 빗길 같은 삶을 질척였구나

     

    길가에 서 있는 그대를 보았지

     빨간 신호등이 바뀌길 기다리며

     서 있는 그대

     기껏해야 일 년에 서너 번 세금고지서나 배달되는

     시골집 우편함처럼 쓸쓸해 보였다

     한때 내 사랑이었떤 그대

     굽 닳은 빨간 구두와 풀린 파마머리를 보며

     곳곳에서 저렇듯 파란 신호등 기다리며

     그대 삶이 시들었구나

     우산도 없이 빗길 같은 삶을 질척였구나

 

허상문 영남대 교수(문학평론가)는 시집 해설에서 “희망은 고통과 슬픔이 서로 부딪히고 끌어안으며 서로를 향해서 열리는 공간 속에서 이루어지는 것이라는 사실을 김순이 시는 힘주어 말한다”며 “이렇게 김순이 시는 고통과 슬픔을 통하여 희망과 기쁨을 양각시킨다. 고통과 슬픔은 상처의 다른 이름이지만, 그는 이 상처를 사랑한다. 상처는 고통과 슬픔을 부르지만, 그 고통은 사람을 아름답게 한다. 이때에야 비로소 어둠은 빛을 발하고 슬픔은 희망으로 부활한다”고 강조했다.

 

시인은 1946년 제주시에서 태어나 이화여자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1988년 계간 ‘문학과비평’으로 등단했다. 시집으로 《제주바다는 소리쳐 울 때 아름답다》, 《기다려 주지 않는 시간을 항하여》, 《미친 사랑의 노래》 등이 있다. 시선집은 1996년 《기억의 섬》을 펴냈다.

 

출처 : http://www.jejusori.net/news/articleView.html?idxno=304148

 

Who's 정소슬

profile

브랜드 : 정소슬
메이커 : 1957년식 울산 産
성능/직업 : 비정규직
취미 : 긁적이기, 똥폼으로 사진 찍기
잡기 : 음치, 몸치, 길치... 등 중증 치과환자

Atachment
첨부 '2'
?

시끌시끌, 혹은 시시콜콜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22
    Jul 2019
    9 시간 전

    류시화 새 여행 에세이 '지구별 여행자'

    또 한 권의 특별한 인도 여행기 펴낸 류시화 시인 [시사저널] 조철 북 칼럼니스트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9.07.21 11:00 | 호수 1553 “다음 생에 만날 사람은 바로 지금 만난 사람이다” “원숭이가 공을 떨어뜨린 ...
    By정소슬 Reply0 Views9
    Read More
  2. 21
    Jul 2019
    11:39

    성윤석 새 시집 '2170년 12월 23일'

    고독도, 오래되면 중독된다···성윤석 '2170년 12월 23일' 등록 2019-07-21 10:22:48 【서울=뉴시스】신효령 기자 = 선과 악, 성공과 실패, 흑과 백···. 이분법적 사고를 대변하는 단어들이다. 하지만 인간의 삶은 이분법으로 재단되...
    By정소슬 Reply0 Views9
    Read More
  3. 21
    Jul 2019
    11:05

    정윤천 새 시집 '발해로 가는 저녁'

    [BOOK] 금주 '화제의 책' 발해로 가는 저녁 [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pass386@daum.net | 승인 2019.07.19 10:25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금주의 출판계 소식 중 '화제의 책'으로 지 작은 풀꽃 같은 사람들의 이야기를 노래...
    By정소슬 Reply0 Views7
    Read More
  4. 19
    Jul 2019
    08:40

    김식 첫 시집 '늙은 베르테르의 죽음'

    김식 시집 '늙은 베르테르의 죽음' 발간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seoulfn@seoulfn.com | 승인 2019.07.18 15:41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체육학박사 학위를 받은 김식 시인이 첫 시집 ‘늙은 베르테르의 죽음’을 ...
    By정소슬 Reply0 Views40
    Read More
  5. 19
    Jul 2019
    08:30

    김사윤 첫 산문집 '시시비비(詩詩非非)'

    후백 황금찬 문학상 수상작가 김사윤 시인의 첫 산문집 『시시비비(詩詩非非)』 [한국강사신문] 정헌희 기자 | 승인 2019.07.18 14:27 [한국강사신문 정헌희 기자] 이 책 김사윤 시인의 첫 산문집 『시시비비(詩詩非非, 지식공감, 20...
    By정소슬 Reply0 Views49
    Read More
  6. 19
    Jul 2019
    08:21

    이오장 정치인물시집 '꽃구름 탔더니 먹구름 나룻배 탔더니 조각배'

    스타북스, ‘꽃구름 탔더니 먹구름 나룻배 탔더니 조각배’ 출간… 이오장 시인의 촌철살인 정치 인물시 139인의 정치 인물을 간결한 시로 풍자 꼴값정치 꼬집는 촌철살인의 정치 인물시 “따끔하다, 세다. 과연 그들은 아파할까?” [travelnews] 2019년 7월 ...
    By정소슬 Reply0 Views40
    Read More
  7. 19
    Jul 2019
    08:03

    송인관 네 번째 시집 '적막 속에 나를 가둬 놓고'

    담담해서 아름다운 삶에 대한 시선… 송인관 시집 ‘적막 속에 나를 가둬 놓고’ [경기일보] 정자연 기자 jjy84@kyeonggi.com | 노출승인 2019.07.17 화려한 수사보다 담담한 삶의 말들이 더 힘 있고 울림이 클 때가 많다. 산해진미가 차...
    By정소슬 Reply0 Views23
    Read More
  8. 18
    Jul 2019
    12:22

    김종선 다섯 번째 시집 '바다사냥꾼'

    순수 우리 토박이말로 묘사한 농촌과 바다 [전북도민일보] 이휘빈 기자 | 승인 2019.07.17 17:14 김종선 5번째 시집 바다사냥꾼 출간 김종선 시인이 5번째 시집 ‘바다사냥꾼(청어·9,000원)’을 출간했다. ‘바다사냥꾼’에는 덕진 ...
    By정소슬 Reply0 Views34
    Read More
  9. 18
    Jul 2019
    12:14

    최상섭 여덟 번째 시집 '봄날의 풍경화'

    봄날의 풍경처럼 따뜻하게 다가오는 시선 ‘봄날의 풍경화’ [전북도민일보] 이휘빈 기자 | 승인 2019.07.17 17:14 최상섭 시인, 8번째 시집 출간 최상섭 시인의 8번째 시집 ‘봄날의 풍경화(인문사아트콤·12,000원)’가 출간됐다. ...
    By정소슬 Reply0 Views28
    Read More
  10. 18
    Jul 2019
    12:04

    유나영 일곱 번째 시집 ‘서릿발에 걸친 달’

    자연과 인생의 그리움이 먹먹해지는 시인의 말 [전북도민일보] 이휘빈 기자 | 승인 2019.07.17 17:14 유나영 시인 7번째 시집 ‘서릿발에 걸친 달’ 펴내 유나영 시인이 7번째 시집 ‘서릿밭에 걸친 달(들꽃·8000원)’을 출간했다. ...
    By정소슬 Reply0 Views4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4 Next
/ 274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