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에구, 좁쌀 같은 영감탱이의 짓꺼리라니...

by 정소슬 posted Dec 05,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에구, 좁쌀 같은 영감탱이의 짓꺼리라니...

 

머리 말리기도 얼마나 귀찮은지

 

새벽 세수 한번 하려면 얼마나 추운지, 아울러 화장실의 배관 동파 방지를 위한...

히터 & 타이머(끄는 걸 자꾸 잊어버리는지라)

 

마트 들렀다 눈독이 올라 보쌈해온 매화 쌀독

이뻐지 않나?

 

 

 

 

밤에 화장실 가면서 벽 더듬기가 귀찮아서(센서등)

에구 나 마이 늙었나벼!

 

밤중 지네에 물려 끙끙거린 기억 물리치려고

지네퇴치기

 

벌써 거실 옷장이 가득

 

자나깨나 불조심!

 

이거이 무언고 하니?

 

다음 날 바로 액자가 도착하여 거실에 걸린

 

 

이 어른(아버지) 말년에 전념하셨던 가문의 족보 7권

 

 

Who's 정소슬

profile

브랜드 : 정소슬
메이커 : 1957년식 울산 産
성능/직업 : 비정규직
취미 : 긁적이기, 똥폼으로 사진 찍기
잡기 : 음치, 몸치, 길치... 등 중증 치과환자

?

풍경 소리

tinkle of a Wind-bell / 풍경이 저 홀로 우는......소오리

  1. 05
    Dec 2018
    10:38

    에구, 좁쌀 같은 영감탱이의 짓꺼리라니...

    에구, 좁쌀 같은 영감탱이의 짓꺼리라니... 머리 말리기도 얼마나 귀찮은지 새벽 세수 한번 하려면 얼마나 추운지, 아울러 화장실의 배관 동파 방지를 위한... 히터 & 타이머(끄는 걸 자꾸 잊어버리는지라) 마트 들렀다 눈독이 ...
    By정소슬 Views3
    Read More
  2. 05
    Dec 2018
    09:51

    촌집 수리 5/5

    거실등 주방등 현관 신발장 거실 옷장 거실 수납장 주방 그릇장 새 싱크대 현관 완성된 외부 전경 새로 들인 냉장...
    By정소슬 Views3
    Read More
  3. 05
    Dec 2018
    09:50

    촌집 수리 4/5

    외벽 타일 시공 거실 전기판넬 시공 ...
    By정소슬 Views4
    Read More
  4. 05
    Dec 2018
    09:49

    촌집 수리 3/5

    마루가 있던 자리, 거실 바닥이 콘크리트로 타설되고 공사 중 나온 폐기물들 대충 윤곽이 잡힘 촉촉한 가을비는 그새 또 내리고 산더미 싱...
    By정소슬 Views3
    Read More
  5. 05
    Dec 2018
    09:47

    촌집 수리 2/5

    아직 안 뜯긴 싱크대 대충 뚜껑(지붕)만 올려진 밤은 서서히 추워지고...... ...
    By정소슬 Views5
    Read More
  6. 05
    Dec 2018
    09:47

    촌집 수리 1/5

    <<예전의 전경>> 2004년 12월 12일 2006년 1월 21일 2007년 10월 3일 2007년 11월 2일 <<수리하기 바로 전>> 2018년 8월 16일 이 누추하고 지저분한 집을 어찌 고칠 것인가? 고민... 고민...... ...
    By정소슬 Views5
    Read More
  7. 03
    Dec 2016
    11:32

    2016-12-01 아리와 나들이

    By정소슬 Views198
    Read More
  8. 21
    Nov 2016
    13:38

    2016-11-20 저게 다 돈이었다해도 이리 싸울까?

    By정소슬 Views306
    Read More
  9. 20
    Oct 2016
    12:41

    2016-10-05 태풍 차바,찹다 차바

    내 어무이 농사 다 망가무것따 ...
    By정소슬 Views578
    Read More
  10. 24
    Sep 2016
    19:32

    2016-09-22 지진이 지나간 뒤

    진도 4.9와 5.4의 지진이 지나간 며칠 후. 문앞에 낯선 가방 하나가 걸려 있었다. 열어 봤더니......
    By정소슬 Views29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