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일본 시 전문지, 시를 통해 5·18 알린 김준태 시인 조명

by 정소슬 posted May 1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일본 시 전문지, 시를 통해 5·18 알린 김준태 시인 조명

[NEWSIS] 등록 2019-05-15 16:11:35

 

 

 

 

NISI20190515_0015193141_web.jpg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책 '광주로 가는 길' 일어판 번역자 김정훈 전남과학대 교수는 일본의 시 전문잡지 '시와 사상'이 5·18민주화운동을 시를 통해 세계에 알린 김준태 시인의 작품을 5월호에 집중 조명했다고 15일 밝혔다. 2019.05.15 (사진=김정훈 교수 제공) photo@newsis.com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일본의 시 전문지 '시와 사상'이 5·18을 시를 통해 세계에 알린 김준태 시인의 작품을 조명했다.

 

책 '광주로 가는 길' 일어판 번역자 김정훈 전남과학대 교수는 일본의 시 전문잡지 '시와 사상'이 김준태 시인의 시집을 5월호에 실었다고 15일 밝혔다.

 

김 시인은 5·18민주화운동 광주의 상황을 최초로 알리는 시 '광주로 가는길'을 발표해 투옥됐으며 신군부로부터 고초를 겪었다.

 

일본 잡지 시와 사상은 '고난에서 창조로-독립운동 기념의 해에 광주로 가는 길을 읽는다'는 제목으로 A4 4페이지가 넘는 긴 분량으로 서평했다.

 

또 '민중이 빛을 비춘 길을 선명하게' '그리스도교적인 희생과 부활' '김준태 시의 전체상을 전한다'로 분류해 김 시인의 시와 2·8독립선언, 3·1독립운동의 역사적 배경을 설명했다.

 

시집 '광주로 가는 길'의 출판 의의에 대해서는 "광주민중운동이 발발했을 당시 계엄군은 보도통제를 가하고 있었기에 김 시인의 '아아 광주여, 우리나라의 십자가여'라는 유명한 시는 세계에 광주의 투쟁을 알리는 큰 역할을 했다"고 기술했다.

 

이 밖에도 일본 시와 사상은 김 시인의 작품에 대해 "표현은 평이하고 간결하지만 유머가 풍부하고 여성을 적극적으로 거론하고 있는 점이 인상에 남는다"고 부연했다.

 

김정훈 교수는 "일본의 시집은 김 시인의 시적 생각인 '생명' '평화' '통일' 등을 조명하며 시를 소개했다"며 "일본에서도 평화를 이루기 위해 이 책이 읽히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김준태 시인은 5·18 당시 고교 교사였으며 민주화운동의 참상을 소재로 한 시집을 발표했다. 신군부의 검열에 걸린 김 시인은 강제 해직당했다.

 

이후 김 시인의 작품은 외신으로 번역돼 광주의 상황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hgryu77@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0515_0000651508

 

?

감동과 동감 사이 (자유 게시판)

between Impressed and Compathy (freeboard) / 누구의 눈빛 위에 그대의 입술 포개 볼 것인가?

  1. 17
    May 2019
    15:09

    [1980년 5월 함성] '항거'....본디, 꿈틀대며 사는 지렁이를 네가 짓밟았던 것이다.

    [시와 풍경이 있는 아침] 1980년 5월 함성 박상건, '항거'....본디, 꿈틀대며 사는 지렁이를 네가 짓밟았던 것이다.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pass386@daum.net | 승인 2019.05.17 08:23 지렁이는 밟으면 꿈틀대는 것이 아니라 ...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2. 15
    May 2019
    20:48

    일본 시 전문지, 시를 통해 5·18 알린 김준태 시인 조명

    일본 시 전문지, 시를 통해 5·18 알린 김준태 시인 조명 [NEWSIS] 등록 2019-05-15 16:11:35 【광주=뉴시스】류형근 기자 = 책 '광주로 가는 길' 일어판 번역자 김정훈 전남과학대 교수는 일본의 시 전문잡지 '시와 사상'이 5·18민주화운동...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3. 14
    May 2019
    08:25

    [아침광장] 규동 시인

    [아침광장] 규동 시인 [경북일보] 맹문재 시인·안양대 교수 | 승인 2019년 05월 13일 15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4일 화요일 故 김규동 시인 김규동 시인은 작고하기 전까지 북한에 두고 온 가족을 그리워하며 통일을 노...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4. 14
    May 2019
    08:07

    경남대 정일근 교수의 시 '어머니의 그륵', JTBC서 방영

    경남대 정일근 교수의 시 '어머니의 그륵', JTBC서 방영 [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jaeyuntop@naver.com | 승인 2019.05.13 14:13:12 ▲ (사진제공=경남대) 경남대 정일근 석좌교수. (경남=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경남대 석좌교수...
    By정소슬 Reply0 Views4
    Read More
  5. 01
    May 2019
    12:23

    왜 아직도 '노동의 새벽'인가, 물으신다면

    왜 아직도 '노동의 새벽'인가, 물으신다면 박노해 시집 '노동의 새벽'... 헌법에서도 지워진 '노동'의 복원을 기다리며 [오마이뉴스] 19.05.01 11:07 l 최종 업데이트 19.05.01 11:17 l 글: 이훈희(sheeponchowon) 편집: 최은경(nuri78) 박노...
    By정소슬 Reply0 Views2
    Read More
  6. 04
    Apr 2019
    12:42

    [류환] “예술가란 예술이 삶이고, 삶이 예술이 되어야 한다.”

    “예술가란 예술이 삶이고, 삶이 예술이 되어야 한다.” [뉴스메이커] 2019년 04월 02일 (화) 03:37:23 황태일 기자 hti@newsmaker.or.kr 류환 토털아티스트(시인.화가.색소포니스트.행위예술가) 최고의 예술은 자연이다. 인간이 하는 예술의 ...
    By정소슬 Reply0 Views12
    Read More
  7. 24
    Mar 2019
    11:03

    남겨진 이들을 위한 시…영화 '한강에게'

    남겨진 이들을 위한 시…그리고 세월호 [CBS노컷뉴스] 이진욱 기자 | 2019-03-24 05:00 [노컷 리뷰] 영화 '한강에게' 어제의 웃음이 오늘의 눈물로 고통이 돼버린 일상의 공간들 "비극이란 게 안 지나가기도…" 대면과 직시…다시금 일어서기 ...
    By정소슬 Reply0 Views19
    Read More
  8. 20
    Mar 2019
    09:53

    ‘낭만가객’ 최백호, 포항서 만난다

    ‘낭만가객’ 최백호, 포항서 만난다 [경북도민일보] 이경관기자 | 승인 2019.03.19 포항문화재단, 5월 11일 문예회관서 단독 콘서트 20일 오후 2시 티켓 오픈 [경북도민일보 = 이경관기자] 낭만을 노래하는 최백호<사진>가 포...
    By정소슬 Reply0 Views11
    Read More
  9. 11
    Mar 2019
    10:57

    [정태춘-박은옥] "내 노래, 분노에서 나온 것"

    "내 노래, 분노에서 나온 것".. 정태춘-박은옥의 특별한 고백 [현장] 40주년 맞아 다양한 프로젝트... "평론과 다큐 영화도 나올 것" [오마이뉴스] 글 손화신(hsnangza), 사진 이정민(gayon) | 19.03.07 16:57 최종업데이트19.03.07 18:02 ▲...
    By정소슬 Reply0 Views16
    Read More
  10. 04
    Mar 2019
    19:46

    [정태춘·박은옥] 억압에 맞선 ‘시인의 노래’, 다시 시가 되다

    억압에 맞선 ‘시인의 노래’, 다시 시가 되다 [한겨레] 등록 :2019-03-04 05:59수정 :2019-03-04 10:03 [정태춘·박은옥 데뷔 40돌] ‘시인의 마을’ ‘촛불’로 떠오른 탁월한 싱어송라이터 정태춘 음악·삶의 동반자 박은옥 소외되고 짓눌...
    By정소슬 Reply0 Views2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8 Next
/ 48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