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시시콜콜, 혹은 시끌시끌한

The poet speaks in poetry only, this anecdote is the collection of poems. / 시인은 시로 말하고, 그 어록이 시집이다.

  1. 16
    Jun 2014
    22:04

    우리는 어디서나 / 오규원

    우리는 어디서나 / 오규원 [대구일보] 2014.06.17 01:00 우리는 어디서나 / 오규원 우리는 어디서나 앉는다. 앉으면 중심이 다시 잡힌다. 우리는 어디서나 앉는다. 일어서기 위해 앉는다. 만나기 위해서도 앉고 협잡을 위해서도 앉고 의자 위에도 앉고 책상 옆...
    By정소슬 Reply0 Views1543
    Read More
  2. 12
    Jun 2014
    09:31

    [경상일보/시를 읽는 아침(111)] 점 선 면 - 이장욱

    [시를 읽는 아침(111)] 점 선 면 - 이장욱 [경상일보] 승인 2014.06.11 이장욱 - 1968년 서울 출생. 시인,,소설가, 문학평론가. - 1994년 《현대문학》으로 등단. - 고려대학교 노어노문학과 박사과정을 졸업. - 2003년 제8회 현대시학작품상(시), - 2005년 제...
    By정소슬 Reply0 Views1162
    Read More
  3. 11
    Jun 2014
    12:37

    [전문수 시인] 등단 50년 만에 첫 시집 ‘천문’ 펴내

    50년을 찾아 헤맸다 오, 나의 시 전문수 시인 등단 50년 만에 첫 시집 ‘천문’ 펴내… 꾸밈없는 일상의 시 143편 실어 [경남신문] 기사입력 : 2014-06-11 “시는 짓는 것이 아니라 이미 위대한 시, ‘천문’을 겸허히 찾아가는 것입니다.” 전문수 시인이 등단 50년 ...
    By정소슬 Reply0 Views1578
    Read More
  4. 08
    Jun 2014
    10:30

    [권혁재 기자의 不-완벽 초상화] 시인 문정희 존재의 이유

    [권혁재 기자의 不-완벽 초상화] 시인 문정희 존재의 이유 권혁재 기자 | 제378호 | 20140608 입력 “빠른 속도, 팽배한 물량가치의 세상에서 시를 쓴다는 건 딱 빌어먹기 좋습니다. 외로우며 고통스럽습니다. 바득바득 이를 갈며, 절절함으로 버티며 시를 고집...
    By정소슬 Reply0 Views1930
    Read More
  5. 03
    Jun 2014
    12:22

    4.16 세월호 참사와 우리의 현실에 대한 ‘문학인 시국 선언’

    4.16 세월호 참사와 우리의 현실에 대한 ‘문학인 시국 선언’ 1. 진도 앞바다 맹골수도에서 어느 날 갑자기, 우리 사회의 얽히고설킨 모순과 부정의에 의해 바다 속으로 사라진 안산 단원고 학생들과 선생님들, 시민, 비정규직 노동자, 이주노동자, 그리고 아직...
    By정소슬 Reply0 Views2648
    Read More
  6. 02
    Jun 2014
    14:02

    "혼자가 아니에요" 詩로 위로하는 한인 입양인, 로라 왁스(Laura Wachs, 美)

    "혼자가 아니에요" 詩로 위로하는 한인 입양인 로라 왁스(Laura Wachs, 美) [연합뉴스] 2014/06/02 11:43 송고 로라 왁스, 13일 입국해 친부모도 찾고 시 워크숍도 열 계획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시는 제 삶을 구했어요. 많은 입양인이 시를 통해 혼...
    By정소슬 Reply2 Views1417
    Read More
  7. 31
    May 2014
    20:57

    [이문재] 다섯 번째 시집 『지금 여기가 맨 앞』

    '여긴 아직 죽음의 의미를 나누지 못한 사회죠" 이문재 다섯 번째 시집 '지금 여기가 맨 앞' [한국일보] 황수현 기자 등록: 2014.05.29 16:02 10년 만에 시집 <지금 여기가 맨 앞>을 낸 이문재 시인. 시인이 1982년 <시운동> 4집에 시를 발표하며 등단한 이래 ...
    By정소슬 Reply0 Views1810
    Read More
  8. 30
    May 2014
    13:28

    [세월호참사] 내 딸 아들들아 모두 어디로 갔느냐 / 이하석

    [세월호 희생자에 바치는 조시] 내 딸 아들들아 모두 어디로 갔느냐 / 이하석 왜 아직 오지 않느냐? 내 딸들아 아들들아, 어째서 단 한 사람도 살아서 돌아오지 않느냐? 모두 어디로 갔느냐? 누가 너희들 돌아오는 길 막았느냐? 모두 처벌 받으리. 진도 바다 ...
    By정소슬 Reply0 Views3400
    Read More
  9. 27
    May 2014
    11:46

    오월의 소문 / 김민조

    오월의 소문 / 김민조 [대구일보] 2014.05.27 01:00 오월의 소문 / 김민조 그렇게 해서 모두들 돌아갔다 도로변 풍경들과 가로수의 비애를 남기고서 쏜살같이 질주하는 홍수 속에서 이 시대의 비겁을 탐하듯 어리석은 강변을 스치고 달렸다 어디에선가 애절하...
    By정소슬 Reply0 Views1262
    Read More
  10. 22
    May 2014
    13:01

    깊은 슬픔 / 도종환

    [한겨레/오피니언/왜냐면 시] 깊은 슬픔 / 도종환 등록 : 2014.05.21 18:42 깊은 슬픔 - 도종환 / 시인·국회의원 슬픔은 구름처럼 하늘을 덮고 있다 슬픔은 안개처럼 온몸을 휘감는다 바닷바람 불어와 나뭇잎을 일제히 뒤집는데 한줄기 해풍에 풀잎들이 차례차...
    By정소슬 Reply0 Views169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470 471 472 473 474 475 476 477 478 479 ... 484 Next
/ 484
>> Visitor counter <<
오늘:
281
어제:
411
전체:
2,050,172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