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문서 (204)

  • 정현경 시집 '우화의 날갯짓', 자전에세이 '바람은 썩지 않는다'
    정현경 작가, 시집 <우화의 날갯짓>과 자전에세이 <바람은 썩지 않는다> 펴내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 승인 2020.01.03 08:11 [한국강사신문 한상형 기자] 도서출판 문학공원에서 정현경 작가가 시집 ‘우화의 ...
    정소슬 | 2020-01-03 12:03 | 조회 수 7
  • 젊음의 거리 홍대에서 만나는 독립운동가들
    젊음의 거리 홍대에서 만나는 독립운동가들 [리뷰]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 특별전 <그날을 잇다> [오마이뉴스] 19.12.29 14:22 l 최종 업데이트 19.12.29 15:20l | 김경준(kia0917) 올해는 유독 '역사'를 강조...
    정소슬 | 2019-12-29 18:53 | 조회 수 13
  • 전남주 두 번째 시집 ‘설레야 사랑이다’
    나이 들어도 설렘은 여전한 것 전남주 시인, 시집 ‘설레야 사랑이다’ 출간 “장년들에게 위로와 희망되는 시 쓰고 싶었죠” [전남매일] 2019년 12월 29일(일) 16:08 [ 전남매일=광주 ] 이연수 기자 = ‘이제는/ 헐거워진...
    정소슬 | 2019-12-29 18:26 | 조회 수 4
  • '윤봉길의 아내가 된 불행'이라니... 독립운동가 가족의 고통
    '윤봉길의 아내가 된 불행'이라니... 독립운동가 가족의 고통 [서평] 최필숙이 쓴 '끝나지 않은 그들의 노래' [오마이뉴스] 19.12.27 10:52 l 최종 업데이트 19.12.27 14:09 l 이윤기(ymcaman) 3.1운동 100주년을 기...
    정소슬 | 2019-12-27 16:49 | 조회 수 21
  • 권박 시집 '이해할 차례이다'
    [신간] 『이해할 차례이다』 [독서신문] 송석주 기자 | 승인 2019.12.24 11:16 공동체 밖에 선 시인이 뒤틀린 얼굴로 건네는 피의 사전. 이 시집은 제38회 ‘김수영 문학상’ 수상 시집으로 “메리 셸리와 이상이 시의 ...
    정소슬 | 2019-12-24 14:47 | 조회 수 9
  • 이경교 새 시집 ‘장미도 월식을 아는가’
    [새로나온책] 장미도 월식을 아는가 [중부일보] 백창현 | 기사입력 2019.12.23 17:03 | 최종수정 2019.12.23 17:03 장미도 월식을 아는가|이경교|시인동네 1986년 ‘월간문학’ 신인상으로 등단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한...
    정소슬 | 2019-12-23 20:13 | 조회 수 5
  • 이순 두 번째 시집 '꽃사돈'
    이순 시인의 두 번째 시집 『꽃사돈』 출간 [불교공뉴스] 이경 | 승인 2019.12.23 02:45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冬至 절기를 며칠 앞두고, 이순 시인의 요람 ‘문화의 힘’을 향해 내달렸다. 이순 시인의 요람 ...
    정소슬 | 2019-12-23 19:28 | 조회 수 11
  • 권혁소 일곱 번째 시집 `우리가 너무 가엾다'
    [책]세상의 모든 슬픔에 한 줄 시가 건네는 위로 평창 출신 권혁소 시인 신간 [강원일보] 2019-12-13 (금) 20면 - 오석기 기자 세월호·제주 4·3 사건 등 아픔 간직한 이들을 위해 따뜻한 시어로 상처 보듬어 평창 진...
    정소슬 | 2019-12-13 11:49 | 조회 수 17
  • 노크
    노크 캔디의 방으로 들어가자 그녀, 보이질 않는 거야 아차! 노크를 깜박했다는 걸 그제야 깨닫고 돌아 나오려 했지만 허사였어 이미 문이 사라진 뒤였어 필시 나를 가두어두려는 캔디의 심술일 거야 하는 수 없지 이...
    정소슬 | 2019-12-12 16:06 | 조회 수 2
  • 호사다 호사
    호사다 호사 두어 평 남짓한 경비실에서 쪽잠 깬 趙씨 손전등 하나 들고 길 나선다 여명이 트는 하늘에다 호사다 호사, 중얼거리며 새벽길 연다 평생 일에 찌들어 사느라 신새벽 길 이리 호사스레 밟아본 적 있던가 ...
    정소슬 | 2019-12-12 16:03 | 조회 수 7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