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문서 (204)

  • 성봉수 세 번째 시집 '검은해'
    [새책] 가슴 속 시간의 흔적에서 피어난 꽃… 성봉수 시인의 '검은해' 성봉수 지음│책과나무 [중도일보] 입력 2019-11-10 17:06 수정 2019-11-10 17:06 시인은 '세상 앞에 또 비루한 옷을 벗는다. 어쩌면, 내 마지막 ...
    정소슬 | 2019-11-10 20:24 | 조회 수 0
  • 오영환 첫 시집 '사질토 분청 찻잔'
    [책 체크] 사질토 분청 찻잔/ 오영환 지음/ 학이사 펴냄 [매일신문] 배포 2019-11-09 06:30:00 | 수정 2019-11-06 17:29:56 '연지 찍은 그 얼굴로/ 살며시 삽짝 여는/ 자미화 가지마다/ 연꽃 향 품어 안고/ 여름 해 ...
    정소슬 | 2019-11-09 20:19 | 조회 수 1
  • 이승훈 유고 시집 '무엇이 움직이는가'
    생일에 출간된 이승훈 유고 시집 '무엇이 움직이는가' [뉴시스] 등록 2019-11-08 14:12:19 아방가르드 시인이자 시학 권위자 【서울=뉴시스】임종명 기자 = '꿈 같아라. 까치가 쳐다보네. 목도리하고 오바 입고 까치...
    정소슬 | 2019-11-09 18:39 | 조회 수 0
  • 박해경 새 동시집 ‘하늘만침 땅만침’
    울산 토박이 시인의 정겨운 사투리 시집 [울산제일일보] 김보은 | 승인 2019.11.04 22:26 박해경 시인 새 동시집 ‘하늘만침 땅만침’ 발간… 새빠리게·끈텅머리 등 사투리 녹여 ‘문캐다’, ‘새구랍다’, ‘찔락거리다’ 등 ...
    정소슬 | 2019-11-06 11:07 | 조회 수 1
  • 강세화 새 시집 '별똥별을 위하여'
    강세화 시인 시집 『별똥별을 위하여』 선봬 [울산매일] 고은정 | 승인 2019.10.28 22:30 “가령 우리가 막막하게 바라보는 밤하늘에/ 별똥별이 미끄러져 내리고/ 누군가는 세상모르고 잠에 빠진들/미안하다는 말을 준...
    정소슬 | 2019-10-29 10:36 | 조회 수 1
  • 이기봉 시집 ‘아버지의 창’, 수필집 ‘두 개의 바다’
    이기봉 목사 시집과 산문집 출간 가을날 아포리즘 진수 음미…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 [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pass386@daum.net | 승인 2019.10.15 12:10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전주 들꽃교회 이기...
    정소슬 | 2019-10-16 10:39 | 조회 수 0
  • 금란 첫 번째 시집 '얼굴들이 도착한다'
    어디선가 검은 사과를 베어 먹은 얼굴이 다가온다 [새전북신문] 이종근 기자 | 승인 2019.10.10 18:24 금란 `얼굴들이 도착한다' 어디선가 검은 사과를 베어 먹은 얼굴이 다가온다. 금란시인이 시집'얼굴들이 도착한...
    정소슬 | 2019-10-11 08:48 | 조회 수 2
  • 김회권 네 번째 시집 ‘뜨거운 건 왜 눈물이 날까’
    전주출신 김회권 네 번째 시집 ‘뜨거운 건 왜 눈물이 날까’ [전북일보] 김태경 | 승인 2019.09.25 20:16 삶의 현장 생생히 묘사…인간 존재에 대한 끝없는 질문 전주 출신의 김회권 시인이 인간 존재에 대한 끝없는 물...
    정소슬 | 2019-09-26 09:09 | 조회 수 3
  • 김종회 첫 디카시집 ‘어떤 실루엣’
    김종회 문학평론가 첫 디카시집 ‘어떤 실루엣’ 출간! 임펙트 있는 작품 수록돼 [뉴스페이퍼] 김보관 기자 | 승인 2019.09.24 15:41 한글, 영문 표기 50편 수록…언어의 사족 버린 디카시 경남 고성 출신의 문학평론가...
    정소슬 | 2019-09-24 20:26 | 조회 수 2
  • 이무열 첫 시집 '묵국수를 먹다'
    60대 중반에 첫 시집을 낸 시인의 남다른 무게감 [서평] 이무열 시집 '묵국수를 먹다'와 1970년대 대구의 문청(文靑) 시대 [오마이뉴스] 19.09.21 11:07 l 최종 업데이트 19.09.21 11:07 l 글: 장호철(q9447) 편집: ...
    정소슬 | 2019-09-21 20:28 | 조회 수 3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