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정소슬의 詩내기

공유 자료실

free Resource board / 함께 나누고 싶은......

  1. 20
    Dec 2010
    09:16
    No Image

    순우리말(ㅋ)

    순우리말(?-?) ? 카랑하다 : ① 목소리가 쇳소리처럼 높고 맑다. ② 빛이 제법 맑고 밝다. 칼벼락 : 몹시 호된 벼락. 칼벼랑 : 깍아지른 듯이 험하고 위태로운 벼랑. 칼잠 : 좁은 공간에서 여럿이 어깨를 모로 세워 끼워자는 잠. 칼재비 : 태껸에서, 엄지와 검지...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297
    Read More
  2. 20
    Dec 2010
    09:15
    No Image

    순우리말(ㅊ)

    순우리말(?-?) ? 차깔하다 : 문을 굳게 닫아두다. 차돌멩이 : 작은 차돌. 또는, 차돌로 된 크지 않은 돌멩이. 차렵 : 옷, 이불 따위에 솜을 얇게 두는 일. *차렵이불 : 차렵으로 지은 이불. 차머리 : 차의 앞 부분. '버스정류장'을 뜻하는 쓰임도 있음. 차비없...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247
    Read More
  3. 20
    Dec 2010
    09:13
    No Image

    순우리말(ㅈ)

    순우리말(?-?) ? 자개미 : 겨드랑이나 오금 양쪽의 오목한 곳. 자개수염 : 양쪽으로 빳빳하게 가른 코 밑 수염. '자개'는 수염이 네 개 달린 물고기 이름. 자개일꾼 : 금조개를 썰어 여러가지 물건을 만드는 것을 업으로 하는 사람. *금조개 : 자개를 만드는 ...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202
    Read More
  4. 20
    Dec 2010
    09:11
    No Image

    순우리말(ㅇ)

    순우리말(?-?) ? 아갈대다 : 이러니저러니 아가리를 놀리다. 즉, '말질하다'의 속된 말. 아갈잡이 : 소리를 지르지 못하도록 입에 헝겊이나 솜따위로 틀어 막는 것. 아그데아그데 : 열매 같은 것이 잇달아 매달린 모양. 아그려쥐다 : 쪼그리다. 아금바르다 : ...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3015
    Read More
  5. 20
    Dec 2010
    09:08
    No Image

    순우리말(ㅅ)

    순우리말(?-?) ? 사가품 : 입으로 내뿜는 침방울. 사그랑이 : 다 삭아서 못쓰게 된 물건. 사그랑주머니 : '다 삭은 주머니' 라는 뜻으로 겉모양만 있고 속은 다 삭아버린 물건을 비유. 사금파리어음 : 종이 대신에 사기그릇 조각으로 만든 어음. 사날 : ①제가 ...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1996
    Read More
  6. 19
    Dec 2010
    16:11
    No Image

    순우리말(ㅂ)

    순우리말(?-?) ? 바가지장단 : 아낙네들이 물동이에 바가지를 엎어 놓고 아라리 가락에 맞추어 두드리는 장단. 남자들의 지게춤과 어울려 산간마을의 정서 를 잘 표현해주는 말이기도 하다. 바깥말 : 바깥 나라 사람들이 쓰는 말. [유의어] 외국어(外國語). 바...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876
    Read More
  7. 19
    Dec 2010
    15:04
    No Image

    순우리말(ㅁ)

    순우리말(?-?) ? 마구라기 : 벙거지. '마구라기 춤'은 갓을 뒤로 제끼고 추는 춤. 마구리 : 끝에 대는 물건. 마구발방 : 법도 없이 마구 하는 언행. 마기 : 급기야, 막상, 실상. 마기말로 : 실제라고 가정하는 말로. 마까질 : 물건의 무게를 달아보는 짓. 마나...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740
    Read More
  8. 19
    Dec 2010
    14:13
    No Image

    순우리말(ㄹ)

    순우리말(ㄱ-ㅎ) ㄹ 라온 : 즐거운. 나온. 류거흘 : 배만 희고 그 밖의 부분은 검은 빛깔의 말. 리어 : [옛] 잉어(鯉魚) 림배 : [옛] 앞. 출처 : http://cc.kangwon.ac.kr/~sulb/oxword/urimal14.htm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1700
    Read More
  9. 19
    Dec 2010
    14:13
    No Image

    순우리말(ㄷ)

    순우리말(?-?) ? 다님길 : 사람이 다니는 길. [비슷]인도(人道). 다달거리다 : 말이 입에서 얼른 나오지 아니하여 연해 더듬다. 다대 : 헤어진 옷에 덧대고 깁는 헝겊조각. 다됨 : 다 만들어짐. 또는, 끝장이 남. 다따가 : 도중에 갑자기. 별안간 다떠위다 : ...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1546
    Read More
  10. 19
    Dec 2010
    14:02
    No Image

    순우리말(ㄴ)

    순우리말(?-?) ? 나간이 : 신체의 어느 부분이 온전하지 못하거나 기능을 읽은 사람. 또는, 정신이 나간 사람. [유의어] 병신, 신체장애자. 나깨 : 메밀의 속 껍질. 나눕다 : (한데에) 나가 눕다. 나달거리다 : 여러 가닥이 늘어져 흔들거리다. 나들이 : 내가 ...
    Category문학 By정소슬 Reply0 Views218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본 홈페이지는 XE 엔진sketchbook5 layout & board로 제작되었으며, 모니터 사이즈 1280x800 이상이면 무난히 볼 수가 있습니다.
Copyright ©2000 정소슬 All Rights Reserved. RSS
E-mail : moreunduk@hanmai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